SAP 아태 및 일본, 3분기에도 견고한 성장세 유지

11월 6, 2008 - SAP News 0

– ’08년 3분기 소프트웨어 매출 전년 동기 대비 24% 증가
– 중견중소기업 관련 활동 및 성과 두드러져

SeoulSAP 코리아(대표 형원준, www.sap.com/korea)는 오늘 SAP 아태 및 일본지역(이하 APJ)의 2008년 3분기 전체 매출이 비일반회계기준(Non-GAAP)으로 전년 동기 대비 20% 성장한 3억8,400만 유로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소프트웨어 매출은 전년 동기에 비해 24% 증가한 1억4,600만 유로를 기록했으며, 소프트웨어 및 소프트웨어 관련 서비스를 포함한 매출도 전년 동기 대비 24% 신장했다.

올 3분기까지 SAP APJ는 전년 동기 대비 40% 소프트웨어 매출 성장을 기록하며 SAP 글로벌 성장을 이끄는 한편, SAP 전사적으로 가장 활발한 성장동력으로 인정 받았다. 같은 기간 소프트웨어 및 소프트웨어 관련 서비스 매출은 33%, 전체 매출은 27%씩 각각 증가했다.

제럴딘 맥브라이드(Geraldine McBride) SAP APJ 사장은 “어려운 시장 상황에도 불구하고 SAP APJ는 3분기에도 견고한 성장세를 유지했다”라며, “어려운 시기일수록 고객들은 SAP를 더욱 필요로 한다. SAP는 고객들이 보다 유연하게 예산을 구성하고, 프로세스를 운영하며, 인력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최상의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3분기 SAP APJ 실적 가운데 약 40%가 신규 고객으로부터 발생했다. 또한, 지난 분기에 이어 3분기에도 중견중소기업(SME) 관련 활동 및 성과가 두드러졌다. SAP APJ는 3분기 중견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SAP 비즈니스 올-인-원(SAP Business All-in-One) 패스트 스타트 프로그램(Fast Start Program)’ 을 진행, 100여 개 이상의 신규 고객을 창출했다. 패스트 스타트 프로그램은 제조, 서비스, 도매 업종의 중견기업들을 대상으로 각 산업에 맞는 특화 솔루션을 제공하며, 6~8주의 짧은 기간 안에 구축 및 가동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