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코웨이, 통합환경관리 시스템 가동으로 ‘저탄소 녹색성장’ 박차

7월 12, 2010 - SAP News 0

– 국내 최초 ‘SAP EHS 매니지먼트’ 전 기능 활용해 글로벌 환경규제 대응
– 유해물질 관리·폐기물 관리 모듈까지 글로벌 스탠더드 수준의 시스템 가동
– 생활환경 가전 분야 최초로 협력업체를 포함한 전 과정에 걸쳐 온실가스 배출 관리

SeoulSAP 코리아(대표 형원준, www.sap.com/korea)는 오늘 웅진코웨이(대표 홍준기, http://www.coway.co.kr)가 SAP 환경보건안전 솔루션인 ‘SAP EHS 매니지먼트’ 기반의 통합환경관리 시스템을 성공적으로 구축하고 본격적인 가동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웅진코웨이는 탄소 인벤토리(Inventory) 시스템을 시작으로 에너지 관리, 유해물질 관리, 폐기물 관리를 망라하는 통합환경관리 시스템을 가동하고, 이를 통해 국내외 기후변화 환경에 대비하는 한편 저탄소 녹색성장에 한층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이번 프로젝트 구축은 총 9개월에 걸쳐 진행됐으며 딜로이트안진회계법인이 컨설팅을 담당했다.

정수기, 공기청정기, 비데 등을 생산하는 생활환경 기업으로 생활가전 시장의 대중화, 전문화, 고급화를 주도하고 있는 웅진코웨이는 SAP EHS 매니지먼트(SAP Environment Health Safety Management) 솔루션과 제품 내 유해물질 규제(REACH), 온실가스 및 유해물 배출(EC) 솔루션을 활용해 공장 설비 진단과 사업장 온실가스 인벤토리를 구축하고 탄소 발자국(Carbon Footprint)을 산정, 사업장뿐 아니라 제품 자체의 온실가스 배출량을 지속적으로 줄일 수 있게 됐다. 또한 협력사의 탄소정보 관리 체제도 통합 구축됨에 따라 환경 리스크에 대한 대응 능력도 증진됐다.

웅진코웨이 홍준기 사장은 “웅진코웨이는 생활환경 가전 분야 최초로 협력업체를 포함한 전 과정에 걸쳐 온실가스 배출량을 관리하고 이를 저감하기 위한 과제를 수행 중”이라며, “금번 프로젝트는 SAP EHS 매니지먼트 전체 기능을 모두 활용하는 국내 최초 사례며 이를 성공적으로 오픈한 것에 자부심을 느낀다. 앞으로 IT 전산운영을 기반으로 시너지를 통한 국내 최고의 환경기업이자 글로벌한 환경기업으로 발돋움하는 기회로 삼겠다. 웅진그룹 계열사로 확대해서 내년까지 구축을 완료시킬 예정”이라고 밝혔다.

SAP 코리아 형원준 사장은 “각종 환경 규제 및 정책에 대응하는 기업의 관리 수준은 제품 경쟁력을 결정짓고 생존과도 직결되는 사안”이라며 “웅진코웨이는 전 세계 SAP 고객 가운데서도 최고 수준의 글로벌 환경규제 대응 체제를 갖추고 저탄소 녹색성장의 철학을 실천하는 기업이다. 특히 협력사들의 온실가스 인벤토리 구축사업까지 지원하며 통합환경관리 시스템을 구현해 경쟁력이 극대화됐다. 최근 저탄소녹색성장기본법이 시행됨에 따라 국내 기업들도 환경규제 및 지속가능경영에 대한 적극적인 대응이 요구되며 이는 중장기적으로 기업 경쟁력의 원천이 된다”고 설명했다.

SAP EHS 매니지먼트는 기업이 비즈니스에 영향을 미치는 환경, 보건, 안전을 효율적으로 관리해 지속가능경영을 구현하도록 지원하는 솔루션으로 모든 종류의 규제에 대응이 가능하다. 이미 전 세계적으로 1600개 이상의 고객이 구축해 성공적으로 사용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