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P-분당서울대병원-스포메덱스, 낙상 예방 사업 MOU 체결

7월 27, 2016 - SAP News 0

– 사물인터넷 및 빅데이터를 활용한 낙상 예방 시범사업을 위한 협업
– 각 단체 전문성을 살린 인력 및 기술 제공

서울SAP 코리아(대표 형원준)는 분당서울대학교병원(원장 전상훈), 스포메덱스(대표 이일형)와 낙상 예방 시범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3자 MOU는 최신 사물인터넷 및 빅데이터 기술을 활용한 낙상 고위험군 환자 데이터의 분석과 예방 솔루션의 개발을 추진해 본사업으로 확대 적용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이를 위해 SAP는 사물인터넷과 빅데이터 플랫폼 및 운영에 필요한 인력을 제공한다. 스포메덱스는 사물인터넷 센서장치와 낙상 예방 솔루션을 직접 개발하고 운영할 계획이다. 이에 분당서울대학교병원은 환자들을 대상으로 낙상 데이터를 수집하고, 종합 분석을 진행한다. 또한, 병원 병동 시설 및 인력을 지원할 예정이다.

전상훈 분당서울대학교병원 병원장은”요즘같이 인구 고령화가 지속되는 상황 속에 노인들의 낙상 예방을 위한 시범사업은 꼭 필요한 프로젝트라고 생각된다”며”분당서울대병원과 SAP코리아, 스포메덱스 각 기관의 전문성과 협력 시너지가 낙상 예방 사업의 성공적인 모델을 창출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분당서울대학교병원은 사물인터넷 센서에서 수집된 낙상 고위험군 환자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낙상 원인 및 유형을 의학적으로 분석할 예정이다. 더불어, 빅데이터 기술을 활용해 해당 데이터를 환자들의 전자의무기록과 연계해 분석한다.

이일형 스포메덱스 대표는”스포메덱스는 스포츠와 의료, IT산업의 결합으로 의료서비스 산업의 영역 확대와 효과적인 서비스 시장을 개척하고 있다”며”이번 MOU체결을 통해 국내 시장에서의 입지를 굳히고 추가적인 성장을 위한 발판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형원준 SAP 코리아 대표는”SAP는 환자의 삶을 개선하는 것은 물론 사전에 부상을 예방할 수 있도록 의료 분야의 기술을 발전시키고 있다”며”낙상 예방 시범사업은 최신 사물인터넷과 빅데이터 기술을 활용해 부상을 사전에 방지하고자 고안된 사업이다. 이번 MOU를 통해 최신 IT 기술과 의료 산업의 융합을 이끌어 나가 국내의 성공사례를 전 세계에 소개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SAP 코리아는 국내 다양한 기업, 학교 그리고 단체와의 협업을 통해 사회 및 산업 전반에 걸친 혁신을 가속화 하고 디지털 변혁을 끌어내는 데 주력하고 있다.

SAP에 대해
SAP는 기업용 애플리케이션 소프트웨어 분야의 선도기업으로, 광범위한 산업 분야에서 다양한 규모의 기업들이 보다 향상된 경영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지원부서에서 경영진까지, 유통에서 영업까지, 데스크톱에서 모바일 기기에 이르기까지 SAP는 사람과 조직이 보다 효율적으로 일하고 보다 효과적으로 비즈니스 인사이트를 활용해 경쟁에서 앞서나갈 수 있도록 지원한다. 현재 전 세계 31만여 고객이 수익 경영, 신속한 적응력, 지속적 성장을 위해 SAP 애플리케이션과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www.sap.com/korea에서 제공된다.

Spomedex에 대해
Spomedex는 맞춤형 부상방지 및 관리에 활용될 수 있는 건강정보를 끊임없이 획득하여 미래 지향적인 의료시대를 만들어가고 있습니다. Spomedex는 Medical 재활서비스 중심의 ㈜파라곤스포츠와 엘리트 스포츠 부상 방지 및 재활서비스 중심의 ㈜JDI Sports를 자회사로 두고 있으며 지속적인 스포츠 과학의 발전을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