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코웨이, SAP 솔루션 도입으로 ‘저탄소 녹색성장’ 박차

10월 7, 2009 - SAP News 0

‘SAP EHS 매니지먼트’ 활용해 ‘통합 환경 관리 시스템’ 구축
– 사업장뿐 아니라 제품 자체 온실가스 배출량 저감 효과
– 유해물질 관리, 폐기물 관리 모듈까지 글로벌 스탠다드 수준의 시스템 구축

SeoulSAP 코리아(대표 형원준, http://www.sap.com/korea)는 오늘 웅진코웨이(대표 홍준기,
http://www.coway.co.kr)가 SAP의 환경보건안전 솔루션인 ‘SAP EHS 매니지먼트’를 도입해 탄소 인벤토리(Inventory) 시스템을 시작으로 에너지 관리,유해물질 관리, 폐기물 관리를 망라하는 통합 환경 관리 시스템을 구축한다고 밝혔다. 웅진코웨이는 이를 통해 국내외 기후변화 환경에 대비하는 한편 저탄소 녹색성장에 한층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이번 프로젝트 구축은 총 9개월이 소요되며 딜로이트안진회계법인이 컨설팅을 담당한다.

정수기, 공기청정기, 비데 등을 생산하는 생활환경 기업으로 생활가전 시장의 대중화, 전문화, 고급화를 주도하고 있는 웅진코웨이는 SAP EHS 매니지먼트(SAP Environment Health Safety Management) 솔루션과 제품내 유해물질 규제(REACH), 온실가스 및 유해물 배출(EC) 솔루션을 활용해 공장 설비 진단과 사업장 온실가스 인벤토리를 구축하고 탄소 발자국(Carbon Footprint)을 산정, 사업장뿐 아니라 제품 자체의 온실가스 배출량도 줄일 예정이다. 또한 협력사의 탄소정보 관리체제를 통합적으로 구축해 환경 리스크에 대한 대응 능력을 증진시킬 전략이다.

SAP EHS 매니지먼트는 기업이 비즈니스에 영향을 미치는 환경, 보건, 안전을 효율적으로 관리해 지속가능경영을 구현하도록 지원하는 솔루션으로 모든 종류의 규제에 대응이 가능하다. 이미 전 세계적으로 1,600개 이상의 고객이 구축해 성공적으로 사용하고 있다.

웅진코웨이 김상헌 환경품질연구소장은 “웅진코웨이는 생활환경 가전 분야에서 최초로 협력업체를 포함한 전 과정에 걸쳐 온실가스 배출량을 관리하고 이를 저감하기 위한 과제를 수행중”이라며, “환경 및 기후변화 대응을 체계적으로 하기 위해서는 IT솔루션이 반드시 필요한데 금번 프로젝트를 통해 엄격하고 광범위한 환경규제에 적극적으로 대응하는 기틀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 소장은 또한 “글로벌 스탠다드에 맞는 표준화된 프로세스, 안전한 글로벌 규제 대응, ERP시스템과의 밀접한 연계를 통한 운영효율성 향상이 주는 이점 때문에 SAP 솔루션을 선택했다”고 덧붙였다.

SAP 코리아 형원준 사장은 “기후변화와 관련된 규제가 강화되고 친환경 제품에 대한 요구가 높아지면서 생존을 위해 이제 기업은 저탄소 녹색성장 경영체제를 구축해야 한다. 특히 수출 비중이 높은 국내 기업은 국내뿐 아니라 글로벌 규제에 대한 신속한 대응이 필수적이다. 전 세계 모든 종류와 각 지역 및 국가별 규제를 총 망라, 비즈니스 프로세스에 내재시켜 모든 규제에 대응하는 SAP EHS 매니지먼트 솔루션은 이 같은 국내 기업의 고민을 해결해 준다”라며 “SAP EHS 매니지먼트는 각 산업군에 대한 표준 프로세스를 제공하고 다른 솔루션과 통합 운영이 가능해 구축 및 운영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라고 강조했다.

대표적인 글로벌 환경 규제로는 EU를 중심으로 한 전기전자제품의 유해물질사용제한지침(RoHS), 폐전기전자제품처리지침(WEEE), 제품내 유해물질 규제(REACH), 자동차 제품의 유해물질사용제한 및 폐차처리지침(ELV), 기후변화협약(UNFCC) 등이 있다.

글로벌 규제에 상응하는 국내 환경 규제는 전기, 전자 제품 및 자동차의 자원순환에 관한 법률, 대기환경보전법, 소음진동규제법, 수질환경보전법, 유해화학물질관리법, 폐기물관리법, 토양환경보전법 등이 있다. 안전 및 보건 분야는 산업안전보건법, 소방법 등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