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P 코리아, 해외 빈곤 아동 위한 나눔 행사 진행

12월 5, 2012 - SAP News 0

– ‘SAP 코리아 나눔콘서트 & 자선바자회 2012’ 수익금 전액 기부
– 해외 빈곤 아동 1:1 결연 맺어

서울SAP 코리아(대표 형원준, www.sap.com/korea)는 4일 ‘SAP 코리아 나눔콘서트 & 자선바자회 2012’를 통해 모금된 수익금 전액을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회장 이일하, www.gni.kr)에 전달하는 기탁식을 가졌다. 수익금은 굿네이버스를 통해 해외 빈곤 아동을 위해 사용된다.

지난 31일 굿네이버스와 함께 진행한 ‘SAP 코리아 나눔콘서트 & 자선바자회 2012’에서는 2년째 굿네이버스와 재능기부를 하고 있는 ‘얼리버드’가 공연을 펼쳤고 임직원들은 적극적인 참여와 기부로 온정을 더했다. 임직원들이 기증한 물품은 자선바자회를 통해 판매되고, 회사의 매칭펀드로 수익금은 두 배가 됐다. 세탁기, TV 등 부피가 큰 제품은 페이스북, SAP 잼(JAM)과 같은 다양한 소셜네트워크(SNS)를 통해, 고가의 물품은 특별경매로 거래가 이뤄졌다.

해외 빈곤 아동의 생계와 교육을 돕기 위한 후원도 이어졌다. 이번 행사를 통해 총 33명의 해외 아동과 결연을 맺었고 SAP 코리아 사무실에는 임직원들이 후원하는 해외 각지의 아이 사진과 편지를 볼 수 있는 희망나무가 세워졌다. 굿네이버스 홈페이지에 SAP 코리아 임직원들을 위한 결연 안내 페이지가 마련될 예정이다. 해당 사이트에는 후원 아이들 소식과 정보가 공유된다. 이 밖에도 행사 당일 임직원들은 헌혈에도 동참했다.

SAP 코리아 형원준 사장은 “우리에겐 불피요해진 물건을 처분하는 작은 노력과 성의지만 33명의 빈곤 아동들에게 생활과 교육의 큰 변화를 가져왔다. 무엇보다 1:1 해외 아동 결연을 통해 아이들과 사진을 주고 받으며 값진 경험을 할 수 있게 됐다. 그 아이들이 밝게 성장하는 모습을 볼 수 있는 것은 오히려 후원자에게 더 큰 보상이다”라고 밝혔다.


▲SAP 코리아 형원준 사장(왼쪽)이 4일 ‘SAP 코리아 나눔콘서트 & 자선바자회 2012’를 통해 모금된 수익금 전액을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에 전달했다.
# # #

SAP에 대하여
SAP는 기업용 애플리케이션 소프트웨어 분야의 선도기업으로, 광범위한 산업 분야에서 다양한 규모의 기업들이 보다 향상된 경영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지원부서에서 경영진까지, 유통에서 영업까지, 데스크톱에서 모바일 기기에 이르기까지 SAP는 사람과 조직이 보다 효율적으로 일하고 보다 효과적으로 비즈니스 인사이트를 활용해 경쟁에서 앞서나갈 수 있도록 지원한다. 현재 전세계 19만7천 기업에서 수익 경영, 신속한 적응력, 지속적 성장을 위해 SAP 애플리케이션과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www.sap.com/korea에서 제공된다.

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