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P 코리아, 공공클라우드장터 ‘씨앗’에 자사 솔루션 교육 소프트웨어 ‘SAP Enable Now’ 등록

 | SAP – 솔루션


–  공공기관에 대한 서비스 접근성 제고로 국내 디지털 변혁에 기여


SAP 코리아는 자사 솔루션 교육 소프트웨어 SAP Enable Now를 공공부문 대상 클라우드 스토어 ‘씨앗(CEART, Cloud Ecosystem Application maRT)’을 통해 제공한다고 밝혔다. 이번 탑재는 SAP 솔루션이 씨앗에 등록되는 최초 사례다.

SAP Enable Now는 SAP 솔루션을 보다 쉽고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클라우드 기반 이러닝(e-Learning) 소프트웨어다. 고객사의 솔루션 사용 역량을 향상시키고 운영미숙으로 인한 비용 절감을 통해 솔루션 도입 ROI를 증가시킨다. 고객사는 SAP Enable Now를 활용해 영상 기반의 업무 매뉴얼을 구성하고 사용자 교육자료를 제작할 수 있다. 특히 자료 생성과 편집, 배포의 측면에서 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해 효율적인 디지털 업무 지원을 가능토록 한다.

씨앗은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자(민간기업)과 이용자(공공기관)를 연결하기 위해 한국정보화진흥원(NIA)에서 운영하고 있는 클라우드 온라인 전문 마켓플레이스이다. 수요자가 신뢰하고 구매할 수 있도록 기본협약을 통한 공급기준의 상향 안정과 공급자의 판로 확대를 위한 다양한 판매방법을 지원한다.

SAP 코리아는 이번 교육 소프트웨어 탑재를 시작으로 공공기관 고객사의 효율적인 SAP 솔루션 활용을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이미 국민건강보험공단, 한국수력원자력 등에서 SAP Enable Now (구 SAP Workforce Performance Builder)를 활용하고 있다.

김은주 센터장 (NIA 공공클라우드지원센터)은 “씨앗은 그동안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자와 이용자를 연결하는 전문 마켓으로 국내 클라우드 시장 저변 확대에 힘써왔다”며 “SAP Enable Now 서비스와 같이 공공기관이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해, 경쟁력 있는 플랫폼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범재 SAP 코리아 부문장은 “이번 SAP Enable Now의 씨앗 탑재를 통해 보다 많은 공공기관의 효율적인 SAP 솔루션 활용을 지원할 수 있게 됐다”며, “SAP 코리아는 앞으로 공공기관의 디지털 변혁과 성공적인 클라우드 솔루션 활용을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AP에 대해
SAP는 기업용 애플리케이션 소프트웨어 분야의 선도기업으로, 광범위한 산업 분야에서 다양한 규모의 기업들이 보다 향상된 경영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지원부서에서 경영진까지, 유통에서 영업까지, 데스크톱에서 모바일 기기에 이르기까지 SAP는 사람과 조직이 보다 효율적으로 일하고 보다 효과적으로 비즈니스 인사이트를 활용해 경쟁에서 앞서나갈 수 있도록 지원한다. 현재 전 세계 38만 8천여 고객이 수익 경영, 신속한 적응력, 지속적 성장을 위해 SAP 애플리케이션과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www.sap.com/korea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