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P, 사파이어나우 2021 온라인 개최…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공동 혁신 MOU 체결

SAP, 사파이어나우 2021 온라인 개최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공동 혁신 MOU 체결

  • SAP 최대 연례 IT 컨퍼런스인 사파이어나우 2021 온라인 개최
  • SAP 코리아,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의 공동 혁신 사례 발표 향후 협력 관계 강화
  • 한국 고객을 대상으로 사파이어 나우 코리아 온라인 행사 개최 예정 발표

2021 6 9, 서울 SAP는 9일 자사 최대 연례 IT 컨퍼런스인 사파이어 나우(SAPPHIRE NOW)를 온라인으로 개최하고, 더 나은 미래를 만드는 지능형 기업으로 전환하기 위한 혁신에 대해 발표했다.

크리스찬 클라인(Christian Klein) SAP 최고경영자는 이날 ‘더 나은 미래를 만드는 지능형 기업’이라는 주제로 진행된 기조연설에서 기업 혁신에 필요한 요소와 지능형 기업으로의 전환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했다. 아울러, 지능형 기업 전환으로 비즈니스 민첩성과 회복탄력성을 확보하고, 지능형 기업 네트워크 및 지속가능성을 위한 SAP의 전략을 공개했다.

먼저 크리스찬 클라인 SAP CEO는 올해 초 발표한 라이즈 위드 SAP(RISE with SAP) 관련 새로운 솔루션을 공개했다. 라이즈 위드 SAP는 디지털 전환의 모든 단계에서 고객이 지능적인 기술로 프로세스를 재설계해 더 나은 비즈니스 결과를 도출할 수 있는 새로운 방법을 제공한다. SAP는 모듈형 클라우드 ERP용, 산업용, 경험 관리용 라이즈 위드 SAP 솔루션들을 각각 새롭게 선보이며 지능형 기업으로의 전환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 외에도, ▲기업의 판매 과정을 가속화하는 SAP 업스케일 커머스(SAP Upscale Commerce) ▲잠재 지출 이슈를 식별하는 SAP 컨커(SAP Concur) 인공지능 및 머신러닝 기능 ▲신속하게 인사이트를 도출하고 기업의 빠른 비즈니스 전환을 지원하는 SAP 프로세스 인사이트(SAP Process Insights) 등도 함께 공개했다.

한편, SAP 코리아는 이날 온라인 간담회를 개최하고 국내 기업의 지능형 기업으로의 전환을 지원하기 위한 비즈니스 현황과 향후 계획을 공유하고, 지능형 기업 전환 지원을 위한 SAP 솔루션을 소개했다. 이러한 일환으로 SAP 코리아는 이날 인공지능 기술 기반 기업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의 공동 혁신 노력을 한층 강화한다고 밝혔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SAP의 ‘SAP 비즈니스 테크놀로지 플랫폼(SAP BTP)’와 카카오엔터프라이즈의 ‘카카오워크’를 기반으로 하는 봇(BOT)을 출시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양사는 카카오워크 봇 출시에 이어 AI 기술력과 업무 플랫폼을 결합해 신사업 영역을 개척하는데도 협력한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의 자연어 처리, 비전, 번역 등 다양한 AI 엔진과 기술을 SAP BTP에 제공해 한국어에 기반한 대화형 AI를 개발할 예정이다. 향후 한국어 뿐 아니라 아시아 주요 언어를 망라하는 대화형 AI를 선보일 예정이다. SAP 코리아와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지난 2월 ‘SAP x 카카오워크’를 제공한다고 밝힌 바 있다. ‘SAP x 카카오워크’는 SAP 클라우드 플랫폼(SAP Cloud Platform) 기반 솔루션으로 SAP의 클라우드 생태계를 적극 활용한다.

백상엽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이사는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SAP와의 협력 관계를 강화해 모든 임직원이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업무를 수행하기 위한 환경을 조성하고자 한다”며 “SAP가 제공하는 훌륭한 솔루션을 카카오워크와 연계해서 더 편리하고 효율적인 비즈니스 환경을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성열 SAP 코리아 대표이사는 “SAP는 기업들이 위기 상황에서도 최고의 비즈니스 환경을 지속할 수 있도록 공동 혁신을 이뤄나가는 것을 목표로 하며, 각 기업에 맞춤화되고 특화된 클라우드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SAP 코리아는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의 공동 혁신을 바탕으로 비대면 업무 환경이 확산되는 상황에서 기업이 비즈니스를 잘 운영할 수 있는 혁신적인 솔루션을 함께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외 올해 사파이어 나우에서 공개된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 SAP는 새로운 SAP 비즈니스 테크놀로지 플랫폼(SAP BTP) 기능을 통해 지능형 기업 전반에서 데이터 중심 통찰력을 확보하고 실시간으로 의사결정 및 계획을 수립할 수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SAP 석세스팩터스(SAP SuccessFactors)에 대한 운영 인력 기획 및 분석을 위해 사전 구축된 비즈니스 콘텐츠 기획 기능 통합을 강화한다. 또한, SAP BTP 내에서 로우코드(low-code)/노코드(No-code) 서비스를 확장한다.

  • SAP 워크플로우 매니지먼트(SAP Workflow Management)는 재무 계획 및 제조를 위한 사전 구축된 새로운 컨텐츠 패키지와 대규모 승인 요청 처리를 위한 인공지능 기반 환경을 조성한다. SAP 인텔리전트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SAP Intelligent RPA)는 사용자 상호 작용을 자동화 봇에 시각적으로 적용할 수 있으며, SAP 프로세스 인사이트(SAP Process Insight)와 통합해 강력한 자동화 기회를 파악할 수 있다.

  • SAP는 다양한 파트너사들이 활용할 수 있는 통합 포털 SAP 비즈니스 네트워크(SAP Business Network)를 발표했다. 파트너사들은 SAP 비즈니스 네트워크가 제공하는 통합적인 경험을 바탕으로 네트워크 상의 모든 고객 관계 및 거래 내역을 전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기업은 이를 바탕으로 SAP 비즈니스 네트워크 홈페이지에 게재된 새로운 워크벤치를 통해 고객 요구사항에 최적화된 솔루션 및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 SAP의 그린토큰(GreenToken)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오늘날 지속 가능하고 윤리적인 원자재 공급망을 제공해 미래의 더 나은 세상을 창조한다. 이 외에도, SAP 제품 풋프린트 관리(SAP Product Footprint Management), SAP 책임 설계 및 제조(SAP Responsible Design and Production), 지속가능성 보고 및 운영(Sustainability Reporting and Steering), 제품 규정 준수를 위한 SAP S/4HANA(SAP S/4HANA for Product Compliance), 환경, 건강 및 안전을 위한 SAP S/4HANA (SAP S/4HANA for Environment, Health & Safety) 등을 소개했다.

SAPPHIRE NOW Korea

한편, SAP는 사상 처음으로 사파이어 나우 코리아(SAPPHIRE NOW Korea)를 오는 15일부터 18일까지 온라인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국내 고객 기업들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사파이어 나우 코리아는 IT, 구매조달, 공급망, 인사, 고객경험, 중소중견기업, 재무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한 국내 기업의 혁신 사례와 인사이트를 제공할 예정이다. 사파이어 나우 코리아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 #

SAP 대해

SAP의 전략은 모든 기업이 지능형 엔터프라이즈로 운영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다. SAP는 기업용 애플리케이션 소프트웨어 시장의 선두주자로서 규모와 업종에 관계 없이 모든 기업이 최고로 운영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전 세계 거래 매출의 77%가 SAP® 시스템을 통해 처리된다. SAP의 머신러닝, 사물인터넷(IoT), 고급 애널리틱스 기술은 고객의 비즈니스를 지능형 기업으로 전환하는 것을 지원한다. SAP는 사람과 조직에 깊은 비즈니스 인사이트를 제공하고 경쟁 우위를 유지하도록 지원하는 협업을 촉진한다. SAP는 기업이 소프트웨어를 중단 없이 원하는 방식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기술을 단순화한다. SAP의 엔드투엔드 애플리케이션 및 서비스 제품군을 통해 전 세계 25개 업종의 기업 및 공공 고객이 수익성 있게 운영하고, 지속적으로 바뀌는 상황에 적응하며, 변화를 이끌어내고 있다. SAP는 고객, 파트너, 직원 및 업계 선구자로 구성된 글로벌 네트워크를 통해 세계가 더 잘 운영되고 사람들의 삶을 개선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www.sap.com/korea에서 확인할 수 있다.